• 작가연재
  • 자유연재

다음 세대를 생각하는 인문교양 시리즈 아우름 13

전자책
  • 전체
  • 판타지
  • 무협
  • 로맨스
  • 성인
  • 일반서
분야 인기 전자책
  • <
  • 1
  • 2
  • 3
  • 4
  • 5
  • >
이젠북 앱/뷰어 설치
원격지원 요청하기
닫기
별점을 선택하여 주세요
별점주기
다음 세대를 생각하는 인문교양 시리즈 아우름 13

[단권] 다음 세대를 생각하는 인문교양 시리즈 아우름 13

총 1권

완결

  • 작가 강판권
  • 장르 인문 출판 샘터사 연령 전체이용가
  • 최종 업데이트 2016.08.19 등록일 2016.08.19
  • 지원기기 epub 포맷으로 지원

| 책 소개 |

나무 인문학자 강판권 교수의 ‘나무 철학’ 자존감 편!
“나무처럼 자기 결대로 사는 자존의 삶이 나와 우리 모두를 위한 지혜로운 삶이다.”


다음 세대가 묻다.
“나무가 우리에게 전하는 지혜는 무엇인가요?”
강판권이 답하다.
“나무는 결코 다른 나무와 비교하지 않습니다. 자신만의 경험을 가지고 타고난 능력을 발휘하는 것으로 충분하다고 가르칩니다.”


나무 인문학자 강판권 교수가 나무에게 배운 자존감의 지혜

나무가 좋아 ‘나무인간’이 된 ‘쥐똥나무’ 강판권. 자괴감에 빠져 힘든 시절을 보내던 그에게 나무는 용기와 희망을 주었다. 그가 나무에게서 얻은 가장 큰 깨달음은 자존감이다. 그가 본 나무는 결코 다른 나무와 비교하지 않으며 홀로 주어진 삶을 치열하게 살아갈 뿐이었다. 나무의 삶처럼 인간도 자신의 결대로 살아야 행복할 수 있다는 지혜를 전한다.


나무처럼 땅과 하늘과 바람에 기대면서도
자존하는 존재라야 살아갈 수 있다

지나친 경쟁 속에서 남을 의식하고 비교하며 사는 것에 익숙한 젊은 세대에게 꼭 필요한 것이 있다. 바로 스스로를 존중할 줄 아는 마음, 자존감이다. 안타깝게도 많은 젊은 세대가 자신이 가진 장점을 찾아 발휘하기보다 단점을 가리고 극복하는 데 열중한다.
나무 인문학자로 불리는 강판권 교수 역시 나무를 만나기 전에는 늘 남과 비교하고 경쟁하는 삶에 익숙했다. 그러던 중 삶의 고비를 만나고 자괴감에 휩싸여 고통스런 나날을 보냈다. 그




0 / 500
  • 최초의 리뷰를 등록해 보아요.